프로젝트화

시민참여를 통한 무장애여행 데이터 수집/개방

보건/복지/여성
by  ○ 리 ○

문제 정의

최종 정리된 자료를 토대로 [문제정의요약서]를 제안자 또는 스스로해결단이 등록하면 다음단계(해결방안)로 갈 수 있습니다.

 

제안종료기간 (제안등록로부터 90일)

2019-05-31 ~ 2019-08-29

 문제정의단계에서 논의해 볼 주요 내용

  • 제안의 시작 
    • 장애인을 장애인으로만 보는 인식 개선의 필요성 (장애인을 비장애인과 동등한 관광객 또는 소비자로 볼 수 있도록 제도적, 환경적 지원이 필요함)
    • 사전정보를 통해 장애인 혼자서도 충분한 여행을 할 수 있는 정보제공의 필요성
    • 단순한 무장애 여행 콘텐츠를 넘어 이동 시 장애인에게 꼭 필요한 정보가 제공될 수 있는 무장애 여행 데이터 구축의 필요성

  • 문제의 중요성

장애인여행의 가치는 단순히 여가를 넘어 인간다운 삶, 즉 신장된 인권의 상징이며 비장애인과 기회의 평등성을 공유하게 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비장애인 중심의 여행환경 속에서 신체적, 정신적, 인지적으로 일부 또는 모든 손상상태에 있는 장애인 여행자는 여행참여와 관련하여 배제된 환경에 놓여 있고, 이러한 환경은 정보의 접근성 결핍으로 장애인 여행활동의 제약사항으로 작용하게 됩니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하여 관광시설의 barrier(장벽)을 명확하게 제시하여 ‘여행 카르테’ 시스템에 따라 이용자가 쉽게 여행정보를 활용할 수 있는 콘텐츠를 구축, 장해가 장애가 되지 않는 만족할 수 있는 여행정보 콘텐츠의 필요성이 중요합니다.


  • 토론 중점내용
    • 유니버셜 디자인 시대에 무장애 데이터 구축은 선택의 요구가 아닌 필수가 되어야 함
    • 낯선 곳을 가는 것에 대한 두려움이 큰 장애인들의 여행에 대한 장벽을 낮춰야 함
    • 무장애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여행지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해야 함 (접근 가능한 곳, 불편한 곳, 불편하지만 가고 싶은 곳 등)
    • 휠체어 종류(수동 혹은 전동)에 따른 무장애 데이터를 구축하고 제공해야 함
    • 형식에 그치지 않는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데이터 구축 전 단계에서부터 완료 시까지 장애인이 참여하여 적극적 의견이 반영되어야 함
    • 단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을 넘어 지도상의 다양한 인포그래픽을 활용하여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구축해야 함

댓글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달기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