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젝트화

시민참여를 통한 무장애여행 데이터 수집/개방

보건/복지/여성
by  ○ 리 ○

해결방안

최종 정리된 자료를 토대로 [해결방안요약서]를 제안자 또는 스스로해결단이 등록하면 다음단계(공감투표)로 갈 수 있습니다.

 

제안종료기간 (제안등록로부터 90일)

2019-05-31 ~ 2019-08-29

 해결방안 단계에서 논의해 볼 주요 내용

  • 문제해결의 시작
    • 문제해결의 중심은 공급자가 아닌 수요자(장애인) 중심이어야 함
    • 휠체어 보장구(수동 혹은 전동)에 따른 차별화된 정보를 제공해야 함
    • 정보 수준의 질을 높이기 위해 경사로, 도로상태, 화장실 위치 등의 실질적 정보제공이 이루어져야 함
    • 지도상에 무장애 여행 데이터를 제공하여 스마트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도록 해야 함

  • 구체적인 해결방안 : 수요자 중심의 관광 정보 접근성 확보 필요
현재 무장애 관광을 위한 정보는 수요자 중심이 아닌 공급자 중심의 정보로 구성되어 있으며, 단순히 휠체어 접근이 ‘가능하다 불가능하다’로만 되어있는 관광지 정보는 이동약자들에게 정확한 정보전달이 어려움이 있습니다, 휠체어 보장구 이용자라 할지라도 장애의 유형 및 보장구 종류에 따라 접근성이 상이합니다. 예를 들어 전동휠체어는 갈 수 있으나 수동휠체어는 접근이 불가능함(경사각도) 등의 수요자에게 도움이 되는 실질적인 정보제공이 이루어져야 합니다. 이에 무장애 관광지 정보 접근성을 높이기 위하여 모든 관광지 정보를 수치화하여 장애인 당사자에게 실질적인 차별 없는 평등한 여행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 토론 중점내용
    • 무장애 데이터 구축 시 세계기준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면 준수하여 구축해야 할 것
    • 텍스트보다는 아이콘, 픽토그램 등을 적극 활용하여 쉽고 빠르게 인식할 수 있도록 구축해야 함
    • 제주도 모든 관광지를 한 번에 조사할 수 없으므로 우선순위를 두어 순차적으로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으로 판단됨
    • 무장애 여행 데이터 구축 결과물을 카카오 맵의 올레길과 같이 별도의 맵 레이어를 두어 경사로나 기타 장애요소를 시각적으로 표현하는 것이 좋을 것으로 생각됨
    • 시각장애인과 청각장애인의 경우 접근성에 대한 이슈가 없으므로 지체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구축 방향을 잡는 것이 바람직할 것으로 생각됨

댓글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달기 가능합니다.